사랑과 웃음을 전합니다.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해 친절하고 밝은 미소로 함께 하겠습니다.

자주묻는질문

HOME > 건강참여 > 자주묻는질문
제목 언론에 보도된 임삼부 철분제에 대한 관련자료입니다
작성자 관리자
작성일 2010-10-19 오후 9:24:03
조회수 2274

임산부 철분제 타르색소 관련 Q&A
(자료제공 : 식약청 의약품안전정책과, 02-3156-8009)
1) 서울시가 임산부에게 제공한 철분제에 안전성 논란이 있는 타르색소가 사용되었는데, 먹어도 괜찮나요?
○ 임산부가 많이 먹는 철분제 등 국내 모든 의약품은 안전성·유효성이 입증되어 정식으로 허가된 품목입니다.
○ 이번에 서울시가 제공한 임산부 철분제(8품목)의 타르색소 함유량은 식품 중 타르색소 “일일섭취허용기준”(ADI)에 훨씬 못미치는 수준으로서, 안전한 의약품입니다.
※ 8개 품목 타르색소 함유량 : ADI 대비 0 ∼ 2.9%임
※ ADI(Acceptable Daily Intake) : 국민이 평생동안 매일 섭취하여도 안전한 수준의 양으로서, 국제식품첨가물위원회(JECFA, Joint FAO/WHO Expert Committee on Food Additives)에서 정한 기준임


2) 최근 언론보도에 따르면, 타르색소가 갑상선 호르몬 저하작용을 유발해 태아의 성장발달에 위해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하는데, 사실인지요?
○ 타르색소가 갑상선호르몬 저하작용을 유발해 태아에 위해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있다고 보도된 바 있으나,
- 식약청이 실시한 연구는 사람이 아닌, 동물을 이용하여 갑상선호르몬계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한 것으로, 태아의 성장발달에 영향을 미친다는 내용은 없었습니다.
- 또한 국내?외 임상사례 조사 결과, 타르색소가 태아에 위해 영향을 준다는 보고도 없습니다.
※ ‘식품첨가물의 병용섭취에 대한 안전성평가 연구(2007)’

3) 식품에 금지된 타르색소인 “황색 203호”가 의약품에는 사용하고 있다는데, 먹어도 안전한가요?
○ 황색 203호는 미국, 유럽 등 선진외국에서도 내복용(먹는약) 의약품에 사용하고 있는 색소이므로, 의약품별로 정해진 용법용량에 따라 복용하면 안전합니다.
○ 현재 이 색소(황색203호)는 영국 등 유럽에서 식품에도 사용되고 있으며, 「국제식품첨가물전문가위원회」의 식품에서 사용 가능한 색소로 분류되어 있습니다.

4) 미국, 일본 등에서는 의약품용 타르색소를 규정하고 허용한계도 엄격히 규제하고 있으나, 국내에는 함유기준이 없나요?
○ 국내에서도 미국, 일본 등과 같이 내복용, 외용, 점막용으로 구분하여 사용가능한 타르색소를 별도로 지정·관리하고 있습니다.
※ 의약품· 의약외품 및 화장품용 타르색소 지정과 기준및시험방법(식품의약품안전청 고시)
○ 타르색소는 환자가 의약품을 쉽게 식별해서 복용할 수 있도록 사용되고 있으며, 제조공정 중에 통상 전체량대비 0.1%미만의 미량을 투입하고 있습니다.
- 의약품은 정해진 용법용량에 따라 일정기간만 복용하므로, 의약품중 타르색소 복용량은 극히 미량이며, 식용 타르색소의 일일섭취허용량(ADI) 기준에 비해 훨씬 낮은 수준입니다.
○ 참고로 미국, 일본 등에서도 내복용타르색소의 허용한계를 ‘필요한 최소량’으로만 규정하고 있으며, 임산부용 철분제제 중 타르색소의 함유량 등을 별도로 규정하고 있지는 않습니다.

게시물 답변 게시물 수정 게시물 삭제
리스트

퀵메뉴

  • 정신건강증진센터, 자살예방센터
  • 보건증, 건강진단서 발급
  • 요양급여비용 거짓청구 요양기관
  • 세살마을 교육 신청

맨위로


컨텐츠 정보

접속자 통계정보